대전동부서, 교통안전 문화 확산 위한 「캘리그라피 전시회」 개최
상태바
대전동부서, 교통안전 문화 확산 위한 「캘리그라피 전시회」 개최
  • 김민조 기자
  • 승인 2020.07.01 01:09
  • 조회수 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부경찰서, 6. 30.(화) 「사람이 먼저」 주제로
(사진제공=대전경찰청)
(사진제공=대전경찰청)

(대전=세종충청뉴스) 김민조 기자 = 대전 동부경찰서(서장 이교동)는 30일부터 15일간 대전복합터미널 내 대합실에서 교통안전 문구를 활용한 캘리그라피 작품 전시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 행사에는 동부서 직원들이 작성한 총 15점의 작품이 전시 중인데, 이는 무단횡단 금지와 안전벨트·이륜차 안전모 착용하기 등 교통안전에 관한 문구를 캘리그라피 작품으로 만든 것들이다.

이에 앞서, 5월 초 동부경찰서 민원인 대상 경찰서 로비에서 전시회를 시작하였고 대전지방경찰청과 대전역 전시를 한 바 있으며, 이번에는 복합터미널에서 개최 중이다.

이교동 동부경찰서장은 “동구 지역에서 발생하는 교통사고를 예방하고 ‘「사람이 먼저」인 교통문화를 정착시키자’는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하여 앞으로도 지속적인 교통안전 전시회를 개최할 예정이다”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