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시내버스터미널 현대화시설로 탈바꿈
상태바
공주시, 시내버스터미널 현대화시설로 탈바꿈
  • 신만재 기자
  • 승인 2020.07.01 09:43
  • 조회수 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공주시)
(사진제공=공주시)

(공주=세종충청뉴스) 신만재 기자 = 공주시는 산성동 시내버스터미널에 대한 현대화시설 사업을 모두 마무리하고 오는 6일부터 정상 운영한다.

1일 시는 지난 1987년 건립된 산성동 시내버스터미널의 경우 그 동안 낡고 협소해 지속적인 시설개선 요구가 제기되면서 5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 약 6개월간의 현대화 사업을 추진했다.

이번 새롭게 조성된 시내버스터미널은 그 동안 이용객들이 가장 불편을 겪어왔던 승차대와 대합실이 신축, 화장실도 전면 리모델링됐다.

또 터미널 주변으로 경계담장과 화단을 조성해 대중교통 이용자가 쾌적하고 편안함을 느낄 수 있도록 개선했다.

신중섭 교통과장은 “시내버스터미널은 세계유산인 공산성과 송산리고분군으로 연결되는 관문으로 관광객 유입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기대하고 있다”며, “불편사항은 시민의 의견 수렴과 모니터링을 통해 적극 개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