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코로나19’ 추가 확진 5명(130~134) 발생
상태바
대전, ‘코로나19’ 추가 확진 5명(130~134) 발생
  • 김민조 기자
  • 승인 2020.07.04 21:38
  • 조회수 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
대전시

(대전=세종충청뉴스) 김민조 기자 = 대전시는 4일 오전 10시 ‘코로나19’ 확진자 5명(130~134)이 추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130~134번 확진자는 발열, 인후통, 두통 등의 증상을 보여 선별진료소 검사를 받고 7. 4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로써, 7월 4일(토) 대전시의 확진자 수는 총 134명(해외입국자 16명 포함)이 되었다.

이중 130, 131번 확진자는 129번 확진자의 가족 그리고 132, 133, 134번 확진자는 병원 관련자로 알려져 있다.

검사 인원은 보건환경연구원 613명, 민간 283명으로 총 896명이며, 이중 5명이 양성판정을 받았다.

현대아울렛은 7월 2일 방역 완료 후 7월 3일 12:00부터 전면 휴장에 들어갔고, 일부 매장은 7월 4일 10:00부터 개장했다.

서머나교회는 7.3.~7.16.(2주간) 집합금지 행정조치 발령 상태이며, 7월 3일 이동식 선별진료소 설치 후 225명에 대해 검체 채취 후 검사한 결과 1ㆍ2부 예배참석자 225명 모두 음성으로 나왔다.

더조은의원은 직원 5명, 환자 1명의 확진자가 발생한 가운데, 음성판정 직원 및 확진자에 대해 2주간 자가격리 조치했다.

또, 자가격리가 어려운 환자 3명은 다른 병원 소산 예정이며 병원 원장도 자가격리 중이다.

이강혁 보건복지국장은 “컨디션이 평소와 다르다면 1~2일 집에서 쉬고 이상증세가 있다면 즉시 선별진료소를 찾아 검사를 받아주기 바란다”면서 “더 이상의 n차 감염을 방지하기 위해 모든 시민들의 협조가 절실히 필요하다”고 말했다.

아울러, “금일 중 더조은의원 외래 환자 300여명과 헬스짐 이용자 약 200명에 대해 집단 전수검사 예정”으로, “관련된 시민은 가까운 보건소에 방문하여 검사를 받아주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130~134번 확진자 감염경로 등은 역학조사 중이며 홈페이지를 통해 이동경로가 공개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