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학교급식업체 지도·점검 실시
상태바
대전시, 학교급식업체 지도·점검 실시
  • 김민조 기자
  • 승인 2020.07.13 11:42
  • 조회수 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중독 예방 등 안전하고 질 좋은 학교급식환경 조성
대전시
대전시

(대전=세종충청뉴스) 김민조 기자 = 대전시는 이달부터 12월까지 식중독 예방 등 안전한 학교급식환경 조성을 위해 대전지역 학교급식 식재료 공급업체에 대한 지도·점검을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학교급식전자조달시스템 등록업체 288여 곳을 대상으로 실시되며, ‘대전시 친환경학교급식지원센터’ 공무원 3명과 시민 모니터링단을 포함해 3개조로 편성된 점검반이 점검에 나선다.

시는 점검에 앞서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 명예축산물감시원 등 자격을 갖춘 24명의 시민 모니터링단을 위촉한 바 있다.

주요점검 내용은 학교급식 업체의 ▲ 시설기준 및 작업환경 위생관리상태 ▲ 식재료의 위생적 취급 및 보관상태 ▲ 식품 기본안전수칙 및 영업자 준수사항 ▲ 조리종사자 개인위생 관리 등이다.

점검결과 부적합 사항에 대해서는 현장 시정조치 및 시·구위생과,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등 관련 기관에 통보해 조치를 취할 계획이다.

대전시 문상훈 사회적경제과장은 “시민과 함께하는 식재료 공급업체의 지속적인 지도·점검으로 집단 식중독 발생 예방 등 안전하고 질 좋은 학교급식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