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도로 위 포트홀 전수조사 긴급 보수 추진
상태바
대전시, 도로 위 포트홀 전수조사 긴급 보수 추진
  • 김민조 기자
  • 승인 2020.08.06 14:48
  • 조회수 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4일 현장조사, 8월 말까지 보수 완료키로
대전시
대전시

(대전=세종충청뉴스) 김민조 기자 = 대전시 건설관리본부는 최근 폭우로 인해 집중적으로 발생한 도로 포트홀에 대해 전수조사를 완료하고 긴급 보수를 추진한다고 6일 밝혔다. 

대전시에 따르면 도로 위 포트홀은 도로 표면 아스팔트의 노후와 배수불량 등에 의해 침하·탈락돼 발생하며, 차량의 타이어 훼손 등으로 급정차나 방향변경 등 교통사고의 직접적 원인이 되고 있다.

대전시는 지난 3일과 4일 이틀 동안 시 관리도로(20m 이상) 614.3㎞에 대해  건설관리본부 시설부 전 직원이 참여해 현장 조사를 실시했다.

그 결과 계족로 등 89개 노선에 총 267곳(길이 50㎝미만 211곳, 50㎝이상 56곳), 교량 43곳, 지하차도 8개소 포트홀을 확인했다.

확인된 길이 50㎝미만 포트홀 211곳은 4개 팀 15명으로 구성된 도로보수원 자체인력과 장비를 활용해 긴급보수하고 50㎝이상, 교량, 지하차도 포트홀 107곳에 대해서는 보수업체를 통해 8월말까지 보수할 계획이다

대전시 김준열 건설관리본부장은 “올 여름은 예년에 비해 장기간 이어진 장마로 도로 포트홀이 다수 발생되고 있다”며 “장마기간 외에도 상시 도로 순찰 및 도로 파손 정비를 강화해 시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 보호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시민들께서도 포트홀 발견 시 사고예방을 위해 앞차와의 안전거리 유지 및 감속운행에 각별히 주의해 주시기를 당부드린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