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밭교육박물관 2020년 상반기 기증유물 소개전
상태바
한밭교육박물관 2020년 상반기 기증유물 소개전
  • 김민조 기자
  • 승인 2020.08.07 03:34
  • 조회수 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로운 기증 유물을 소개합니다
(사진제공=대전교육청)
(사진제공=대전교육청)

(대전=세종충청뉴스) 김민조 기자 = 대전 한밭교육박물관(관장 정종관)은 올해 말까지 2020년 상반기 기증유물을 소개하는 작은 전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는 지난 상반기 4명의 기증자로부터 기증받은 유물 중 1940년대 후반부터 2000년 초까지의 학생과 교원 관련 유물을 소개한다. 

학생 관련 유물로는 1981년 당시 국민 학생의 포도알 모음판, 교련 벨트, 개근상 메달과 초등학교부터 고등학교 때까지 약 10 여 년간 작성한 9권의 일기장 등을 전시해 요즘 학생들과 달라진 생활 모습을 느껴볼 수 있다.

또한 한명의 초등 교원이 1964부터 2003년까지 평생 모은 자료 중 인사발령통지서, 월급명세서, 임명장, 교사선서문 등이 전시되어있다.

이 중 월급명세서는 봉투형으로 수기로 금액이 기록되어 있고 10원 단위까지 현금으로 월급을 주었던 시절을 확인시켜 준다.  

이 밖에도 공중전화 카드, 유치원 출석 수첩 등 다양한 교육유물을 전시하여 1960~90년대를 중심으로 빠르게 달라진 우리 교육문화의 변화상을 볼 수 있다. 

한편, 한밭교육박물관은 사회적 거리 두기 1단계(생활 속 거리 두기) 방역수칙을 준수하는 가운데 하루 3회, 회당 40명(온라인 예약 및 현장 접수)으로 인원을 제한해 지난 7월 28일부터 운영하고 있다.  

한밭교육박물관 정종관 관장은 “이번 상반기 유물 소개 전시를 통해 교육유물에 대한 가치를 다시 확인하는 뜻깊은 시간이 되시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