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2021년부터 12개 읍면 농촌지역 마을상수도 광역상수도 전환
상태바
천안시, 2021년부터 12개 읍면 농촌지역 마을상수도 광역상수도 전환
  • 강수익 기자
  • 승인 2020.09.16 09:31
  • 조회수 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시
천안시

(천안=세종충청뉴스) 강수익 기자 = 천안시가 2021년부터 12개 읍면 163개 마을 6400여가구에 광역상수도를 조기 보급한다고 밝혔다.

16일 시는 농촌지역 시민들에게 깨끗하고 안전한 물을 공급하기 위해 2021년부터 2025년까지 농촌지역 마을상수도를 광역상수도로 전환한다.

또 물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총 70억원의 사업비를 투자할 계획이며, 충청남도로부터 도비를 지원받아 이번 광역상수도 전환사업을 추진하고, 현재 진행 중인 농촌생활용수개발사업도 병행한다.

이번 농촌생활용수개발사업 시행 시 대지경계선까지 관로를 확대 설치하고, 21년 우선 마을상수도 수질기준 부적합 시설 및 상수도로 인한 피해지역에 수용가 경계까지 관로공사를 진행해 지방상수도로 전환 후 연차적으로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또헌 기존 배수관로에서 수용가의 대지 경계까지 급수관을 추가로 매설하면 주민들이 최소한의 급수 신청비용으로 광역상수도 이용할 수 있고 수용가의 급수공사비에 대한 부담감을 줄여 줄 것으로 전망된다.

이밖에 공사 완료 시에는 천안시 상수도보급률이 96.7%에서 98.5%로 증대되고 마을상수도관리비용도 연간 12억원 절감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시는 오는 12월까지 수요조사를 실시하며 마을상수도 수질검사 부적합 지역과 마을 상수도 폐쇄를 조건으로 신청하는 지역을 우선으로 선정해 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