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공부 잘하는 약’ 오인 ADHD 치료제 불법 사용 적발
상태바
식약처, ‘공부 잘하는 약’ 오인 ADHD 치료제 불법 사용 적발
  • 김성하 기자
  • 승인 2020.09.29 09:02
  • 조회수 8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세종충청뉴스) 김성하 기자 = 식약처는 마약류통합관리시스템 빅데이터 분석 자료를 바탕으로 일명 ‘공부 잘하는 약’으로 불리는 의료용 마약류 ‘메틸페니데이트’의 불법사용과 오남용이 의심되는 병·의원 등 23곳을 선정해 기획감시를 통해 의료기관 등 11개소와 불법 투약이 의심되는 환자 24명을 적발했다.

특히 감시 결과, ‘메틸페니데이트’ 관련 불법사용 및 오남용, 마약류 취급내역 미보고 등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사항을 확인했다.

또 마약류 취급 보고 의무를 위반한 1개소에 대해 관할 지방자치단체에 행정처분을 의뢰하고, 의료용 마약류 불법사용이 의심되는 의료기관 등 11개소(1개소 행정처분 병행)와 불법 투약이 의심되는 환자 24명에 대해서는 관할 수사기관에 수사를 의뢰할 예정이다.

이번 기획감시는 2018년 5월부터 2020년 5월까지 마약류통합관리시스템에 보고된 의료용 마약류 취급보고 자료를 바탕으로 점검 대상을 선정하여 면밀하고 전문적인 점검을 진행했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의료용 마약류의 오남용과 불법 유출 등 마약류 범죄에 대해 강력히 대응해 나갈 계획으로 마약류통합관리시스템의 분석 기법을 지속적으로 개발하여, 위반이 의심되는 사례에 대한 집중 관리체계를 구축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