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장애인거주시설 입소자 생활실태 전수조사 실시
상태바
충북도, 장애인거주시설 입소자 생활실태 전수조사 실시
  • 김성하 기자
  • 승인 2020.10.05 06:45
  • 조회수 18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도
충북도

(충북=세종충청뉴스) 김성하 기자 = 충청북도는 장애인거주시설 36개소에 대해 다음달까지 입소 장애인의 생활실태에 대한 전수조사를 진행한다고 5일 밝혔다.

특히 보건복지부에서 전국적으로 추진하는 전수조사의 일환으로 장애인거주시설의 방역실태와 사물인터넷‧인공지능(이하 IoT‧AI) 돌봄설비 설치환경을 살피는 한편, 입소자의 자립욕구 등을 살피기 위해 실시된다.

이번 조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라 대면조사와 비대면 조사를 혼합하여 진행하고 지난 9월 25일까지 시설 사전조사를 완료, 오는 7일까지 별도의 홈페이지를 통한 종사자 조사를 진행한다.

또 입소 장애인에 대해 코로나19 확산 감소 추세 및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완화 시 조사원이 직접 시설을 찾아가 입소 장애인의 의사소통 가능 여부를 확인하고 대면 문답 형식의 방문 조사를 진행하는 것도 검토 중이나, 2단계 장기간 유지 시 전화를 통한 유선 문답 형식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한편 도는 장애인 자립욕구 및 가능성, IoT‧AI환경, 방역실태, 인권실태의 4가지 영역에 대해 51~55개 문항을 조사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