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어르신들 코로나 우울함 극복해요~
상태바
대전시, 어르신들 코로나 우울함 극복해요~
  • 김민조 기자
  • 승인 2020.10.15 09:00
  • 조회수 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실버계층 활동 지원 ‘우린 딱 좋은 거리’ 프로젝트로 ‘너나들이 마을놀이’ 추진
(사진제공=대전시)
(사진제공=대전시)

(대전=세종충청뉴스) 김민조 기자 = 대전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집안에서만 지내는 어르신들을 위해 ‘우린 딱 좋은 거리 프로젝트’로 ‘너나들이 마을놀이’ 프로그램을 시범 운영한다고 밝혔다. 

‘우린 딱 좋은 거리 프로젝트’는 코로나19가 일상화 되어가는 요즘에 일상감염시대를 극복하는 새로운 방식의 비접촉대면관계를 만들어가는 프로젝트며, ‘너나들이 마을놀이’는 우울감을 갖고 있는 마을의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윷놀이 등 옛 놀이를 새롭게 구성해서 4m의 거리유지를 원칙으로 진행하는 바깥놀이다.

이 프로그램은 각 자치구에서 선정한 공원이나 야외 공간 6곳에서 10여명 내외가 참여할 수 있으며, 오는 10월부터 11월까지 매주 운영된다.

대전시 이성규 시민공동체국장은 “사회적 고립감이 심화된 노인층이 코로나19 장기화 상황에서도 정서적 안정을 잃지 않고, 일상생활을 영위하실 수 있으면 좋겠다”며 “코로나19 등 세계적인 위기 속에서 마을 속에서 신뢰를 바탕으로 하는 서로 돌봄이 더욱 중시되는 바, 앞으로도 일상적 감염시대를 준비하는 마을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지원정책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