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코로나19 대응 고위험 집단시설 종사자 전수검사
상태바
공주시, 코로나19 대응 고위험 집단시설 종사자 전수검사
  • 신만재 기자
  • 승인 2020.11.18 11:09
  • 조회수 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주=세종충청뉴스) 신만재 기자 = 공주시가 코로나19 감염 취약시설 종사자를 대상으로 사전 감염차단을 위한 전수검사를 실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대상은 요양병원과 요양원, 정신병원, 주야간 보호센터 등 고위험 집단시설 41개소의 종사자 및 이용자 2,197명이다.

또 다른 감염우려를 해소하고 단기간 검사로 인한 혼잡을 피하기 위해 병원급에서는 자체적으로 검사를 실시하고, 요양시설 등 30개소 종사자와 이용자는 백제체육관에 마련된 보건소 선별진료 접수를 거쳐 드라이브 스루와 워킹스루 2가지 방식으로 나눠 진행한다.

이를 위해 시는 공중보건의사와 방역소독팀 등 4개팀을 구성해 대상자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신속히 검사받을 수 있도록 조치했다.

특히 시는 올 상반기에도 요양기관 등 40개소 1,594명을 대상으로 전수검사를 실시, 선제적 대응에 나선바 있다.

또한, 고위험 집단시설에서의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해 시설별 관리책임자를 지정하고, 일일 1:1 모니터링을 실시 중이다.

김정섭 시장은 “연말을 맞아 송년회 등 각종 모임 등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감염 확산을 차단하기 위한 철저한 생활방역 수칙을 준수해 줄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