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군농업기술센터, 악취 필터․안개 분무․오존수․미생물 공법 적용
상태바
청양군농업기술센터, 악취 필터․안개 분무․오존수․미생물 공법 적용
  • 신만재 기자
  • 승인 2020.11.18 11:15
  • 조회수 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양=세종충청뉴스) 신만재 기자 = 청양군농업기술센터가 냄새 필터, 안개 분무, 오존수․미생물 처리공법 등 바이오커튼을 축사에 적용한 결과 악취가 50% 이상 감소하는 효과를 보였다.

18일 센터는 올해 바이오커튼 활용 악취저감 시설을 설치한 양돈사업장 3곳에 대한 측정 결과 복합악취 부지경계 허용기준 관능배수 초과율과 평균이 각각 52%, 66%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 사업장 3곳에 2억원을 투입해 냄새 저감시설 설치와 함께 오존 활용 환경관리, 안개 분무를 통한 먼지물질 제거, 미생물제 처리공법을 적용하고, 분진·냄새물질 측정 및 분석 등을 통해 사업결과를 도출했다.

특히 바이오커튼은 축사에서 배출되는 냄새 물질과 분진이 바람을 타고 밖으로 확산되는 것을 막기 위한 일종의 차폐막이다. 안쪽에 오존수나 이산화염소, 물 등을 분무해 냄새 인자를 바닥에 떨어뜨릴 수 있는 장치를 포함한다.

또한 축사에서 나오는 냄새는 해당 농가가 인지하지 못하더라도 주변을 지나는 사람이나 인근 주민들은 악취로 인식하는 경우가 많고, 특히 배출되는 먼지와 냄새는 기상상태에 먼 거리까지 확산된다.

이 때문에 바이오커튼 같은 물리적, 화학적 시설을 추가함으로써 외부 확산을 저감하는 것이 필요하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악취가 줄어듦에 따라 이웃과의 마찰 발생 빈도도 눈에 띄게 줄어들었다”며 “냄새 저감 기술을 공유하고 지역 내 양돈농가 홍보를 통해 냄새 없는 청정지역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