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산사나무 재배단지 조성...산림 분야 새로운 성장산업 육성
상태바
세종시, 산사나무 재배단지 조성...산림 분야 새로운 성장산업 육성
  • 송윤영 기자
  • 승인 2020.11.22 20:16
  • 조회수 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시
세종시

(세종=세종충청뉴스) 송윤영 기자 = 세종시가 2021년부터 식용·약용식물로 각광 받고 있는 산사나무를 재배하는 단지와 교육·체험장을 조성, 산림 분야의 새로운 성장산업으로 육성한다고 밝혔다.

22일 시는 산림청이 전국 지자체 대상으로 공모한 2021년 산림신품종 재배단지 시범사업 대상지로 최종 선정됐다.

이번 공모사업은 산림 신품종을 이용한 새로운 산림생명산업 기반을 조성하기 위한 것으로, 현장평가 및 사업계획서 발표를 거쳐 세종과 전남 해남 2곳이 선정됐다.

또 산사나무는 묘목과 생과, 꿀을 이용해 차와 술, 쨈, 의약품, 화제품, 건강식품 등을 상품화할 수 있는 식용·약용작물로 각광 받고 있다.

또한 신품종 재배단지 사업예정지는 장군면 봉안리 산지 일원으로 국비 25억 원을 투입해 6㏊ 면적에 2021∼2022년에 걸쳐 대규모 산사나무·구절초 재배단지와 교육·체험장 등을 조성할 계획이다.

특히 지역 주민을 중심으로 사회적 협동조합을 결성, 생산·판매, 운영의 권한을 부여함으로써 지역 일자리 창출과 주민 소득 증대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시 관계자는 “식용·약용식물로 각광받는 산사나무를 활용해 생산·판매, 제조·가공, 체험·교육에 까지 6차 산업으로 발전시켜 세종시 산림분야의 대표 브랜드로 육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