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춘희 세종시장, `기업하기 좋은 도시` 기업유치 앞장
상태바
이춘희 세종시장, `기업하기 좋은 도시` 기업유치 앞장
  • 이철호 기자
  • dlcjfgh@hanmail.net
  • 승인 2021.01.10 10:19
  • 조회수 6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세종충청뉴스) 이철호 기자 = 이춘희 세종시장이 ‘기업하기 좋은 도시’ 전국 기업을 대상으로 기업 유치에 앞장섰다.

특히 코로나19 장기화로 기업유치를 위한 대면활동에 제약이 생기면서 온라인 영상으로 돌파구를 마련했다.

이 시장은 기업유치를 위한 홍보영상 제작에 참여해 투자 여건, 발전 가능성, 산업단지 등 세종시가 갖춘 산업인프라에 대해 직접 설명했다.

또 세종시 투자가치로 국토 중심부 위치, 공공-민간 협업 최적, 디지털트윈 핵심도시, 입주기업 근로자 주거지원, 지방투자촉진보조금 지원, 기업맞춤형 서비스제공 등 6가지를 나열하며 세종시가 최적의 비즈니스 조건을 갖춘 도시라고 강조했다.

이춘희 시장은 먼저 세종시는 지리적 여건 상 전국 주요도시를 2시간 이내 도달할 수 있으며 2024년 세종-서울 고속도로 개통 시 차량 운행·물류비용을 더욱 절감할 수 있게 된다고 피력했다.

또한 배후에 중앙부처 3분의 2가 자리잡고 있을뿐더러 향후 세종의사당 건립에 따라 정책과 사업을 동시에 연계할 수 있다고 전망했다.

특히 무엇보다 6년간 규제 일괄해소 특례를 적용받을 수 있는 스마트규제혁신지구 지정과 네이버 데이터센터 입주에 따른 정보통신 관련 산업 활성화에 대한 기대감도 내비쳤다.

또 수도권 이전 기업과 신·증설 기업에게 지원하는 지방투자촉진보조금 혜택도 타지역에 견줘 비율이 높다는 점을 강조하기도 했다.

이밖에 명학산단, 전의산단 등 산업단지 12곳이 조성돼 있는 데다 2027년까지 84만 평 부지에 세종스마트국가산단을 조성할 예정으로 향후 산업인프라가 더욱 풍부해질 것으로 내다봤다.

이춘희 시장은 “새해에도 좋은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력 향상을 위하여 적극적으로 기업유치에 힘쓰겠다”며 “나아가 입주하는 기업들의 안정적인 경영환경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투자유치 홍보영상은 시 누리집에서 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