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50만 그린도시 조성을 위한 환경인프라 구축 박차
상태바
아산시, 50만 그린도시 조성을 위한 환경인프라 구축 박차
  • 유인상 기자
  • yoo7444@naver.com
  • 승인 2021.02.15 09:36
  • 조회수 6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 민간투자사업(BTO-a) 사업추진
조감도
조감도

(아산=세종충청뉴스) 유인상 기자 = 아산시가 아산신도시 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 민간투자사업에 대한 제3자 제안을 공고하고 50만 그린도시 조성을 위한 환경인프라 구축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특히 아산신도시 공공하수처리시설은 1일 4만5000톤 규모의 하수처리가 가능한 시설로 설치됐으나 하수처리구역인 탕정면, 배방읍, 음봉면 일원 각종 산업단지 및 도시개발사업 추진으로 예상되는 하수 발생량 급증에 대비하고자 증설을 추진 중이다.

또 증설사업은 총사업비 722억 원을 투입해 2024년 12월 준공 예정으로 완공 후에는 기존 처리시설에서 2만8000톤이 증가한 1일 처리능력 7만3000톤을 확보, 하수를 안정적으로 처리할 수 있게 된다.

오세현 아산시장은 “공공하수처리시설은 50만 그린도시 아산을 조성하는데 반드시 필요한 환경시설이다”라며 “아산시의 미래를 위한 환경인프라 구축에 차질이 없도록 최선을 다해 물빛 고운 아산을 건설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