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군, 문화유산 보수정비 38억 투입
상태바
청양군, 문화유산 보수정비 38억 투입
  • 신만재 기자
  • smj1210@hanmail.net
  • 승인 2021.02.18 10:06
  • 조회수 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양군
청양군

(청양=세종충청뉴스) 신만재 기자 = 청양군이 문화유산 보존관리와 문화재 원형 회복을 위해 올해 37억9000만원을 투입, 18건의 보수정비공사를 시행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주요 대상 문화재는 장곡사 상대웅전(보물 162호), 장곡사 설선당(유형문화재 151호), 장평면 정혜사(전통사찰 제31호), 청양향교(기념물 133호) 등이다.

또 도지정문화재 현황측량 및 구역재설정 사업을 진행, 도지정문화재 중 부동산 문화재 지정구역에 대해 정확한 기초자료를 확보, 보존관리상 문제점을 파악하고 개선방안을 마련하기 위함이다.

이밖에 군은 매년 문화재 긴급 보수사업비 1억원을 확보해 문화재나 주변시설에서 발생하는 자연재난 등 위험상황에 대응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우리 군은 지난해부터 문화재 기록화 사업을 시작하는 등 문화유산을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있다”며 “보수정비사업 시 철저한 관리감독을 통해 문화재의 원형회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