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미래 산업 이끌 스타기업 15개사 선정
상태바
충북도, 미래 산업 이끌 스타기업 15개사 선정
  • 김성하 기자
  • yanus210@daum.net
  • 승인 2022.05.12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 충북 지역스타기업 발굴 육성으로 경제 활력 기대
충북도
충북도

(충북=세종충청뉴스) 김성하 기자 = 충북도와 충북테크노파크는 지역우수 중소기업 15개사를 ‘2022년 충북 스타기업’으로 선정했다.

12일 도는 성장잠재력을 높고 일자리 창출 효과가 큰 지역의 우수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요건심사, 발표평가, 현장심사 등을 통해 지역우수 중소기업 15개사를 선정했다.

이번 선정된 충북스타기업은 ㈜그린제약, 덕영테크(주), ㈜동하정밀, ㈜비오엑스, ㈜삼밀, ㈜성우모터스, ㈜셀젠텍, ㈜신성미네랄, ㈜에스엔티, ㈜에프알디, ㈜엠씨에스, ㈜유니코어텍, ㈜지우텍, ㈜지트론, ㈜태우 등 15개 기업이다.

또 15개 스타기업의 평균 매출액은 187억원, 평균 수출액 36억원, 연구개발(R&D) 투자액이 6.7억원, 상시근로자 53명이며 충북도내 본사가 소재한 지역주력산업(지능형IT부품, 바이오헬스, 수송기계소재부품)와 전ㆍ후방 연관 업종에 해당하는 기업을 선정했다.

이들 스타기업에는 3년간 최대 7,000만원 내외로 기업성장전략수립 컨설팅, 기술사업화, 연구개발(R&D)과제기획, 수출마케팅 등의 사업화 지원이 이뤄진다.

또한 기술개발 및 사업화 역량이 우수한 스타기업은 내년도에 연구․개발 과제에 대한 평가를 거쳐 최대 2년간 연 2억원 내외의 스타기업 전용 연구개발비를 지원 받을 수 있다.

이용일 산업육성과장은“선정된 충북 스타기업이 지역 중소기업의 주역이 되어 지역 경제 성장을 주도적으로 이끌어주길 기대한다”며 충북 스타기업이 글로벌강소기업과 더 나아가 월드클래스플러스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과 노력을 기울여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지역스타기업 육성사업은 경영ㆍ기술 전담 작업관리자(Project Manager), 기술혁신 활동 지원, 상용화 연구개발(R&D) 지원 등을 통해 글로벌 강소기업 및 월드클래스 플러스기업으로 육성하는 사업이다.

대상기업은 본사가 충북에 소재하는 중소기업 중에서 최근 3년간 평균 매출액 50억~400억원, 최근 5년 평균 매출증가율 5%이상, 연구개발(R&D) 투자비중 평균 1% 이상 등의 조건을 갖춘 기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