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송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 수출바우처 지원사업 선정
상태바
오송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 수출바우처 지원사업 선정
  • 김성하 기자
  • yanus210@daum.net
  • 승인 2022.08.03 0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감도
조감도

(충북=세종충청뉴스) 김성하 기자 = 충청북도는 오송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가 수출바우처 지원사업으로 선정돼 8월부터 수출바우처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수출바우처 사업은 산업통상자원부와 중소벤처기업부가 지원하며 수출역량을 키우고픈 기업들이 자율적으로 수출지원 서비스를 선택하여 활용할 수 있게 보조금을 바우처 형태로 지원하는 사업이다.

오송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는 도 전략산업인 화장품뷰티산업을 육성하고, 관련 중소기업의 해외시장 진출을 돕기 위해 지난 2013년부터 개최하고 있다.

2022오송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는 10월 18일부터 22일까지 5일간 KTX 오송역에서 열리며, 200여개 참가기업과 700여명의 바이어가 온‧오프라인으로 모여 세계 속의 K-뷰티 산업 확장에 도전한다.

지난해 외국 바이어 681명을 포함해 704명의 바이어가 화상수출상담회를 통해 1,273건의 계약 상담을 하고 291억원 상당의 수출 계약을 이뤄 K뷰티의 전진 기지로서 충북의 역할을 대내‧외에 보여줬다.

충북도는 그 동안 성공적인 행사개최를 위해 지난행사 폐막일부터 기업유치 활동을 전개하고 화장품뷰티 관련 행사에 방문해 행사를 알리는 등 다각적인 홍보활동을 전개했다.

8월초 현재 화장품뷰티 업체 174개사가 신청을 완료하였고, 특히 올해부터는 수출바우처 서비스가 개시되어 기업들이 비용부담 없이 엑스포에 참가할 수 있다.

도 관계자는 “코로나19로 많은 화장품기업이 수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이번 엑스포롤 통해 화장품기업의 수출이 다시 활성화 되기를 바란다”며, “다양한 지원정책과 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 등을 통해 충북이 화장품 및 K-뷰티산업을 선도하도록 육성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