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김장철 양념류 원산지 표시 합독단속 실시
상태바
세종시, 김장철 양념류 원산지 표시 합독단속 실시
  • 이철호 기자
  • 승인 2019.11.11 0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시
세종시

(세종=세종충청뉴스) 이철호 기자 = 세종시가 김장철을 맞아 오는 22일까지 고춧가루, 젓갈류 등 김장 재료의 원산지표시 위반행위 및 부적합한 식품원료 사용 등 부정유통 근절을 위해 합동단속을 실시한다.

11일 시는 특별사법경찰 관계자 등 총 2개 반 8명을 단속반으로 구성·편성해 시청 안전정책과와 보건정책과 합동으로 단속을 실시해 실효성을 높인다는 방침이다.

이번 중점 단속은 원산지 미표시·거짓표시·혼합판매행위, 유통기한 경과제품 원료사용, 무신고 또는 무표시 제품사용, 고추이외 타 물질 첨가여부, 홍국색소 등 착색제 사용여부 등이다.

또 전통시장·유통업체·가공업체 등을 대상으로 농수산물의 건전한 유통질서를 확립하고, 생산 농업인 및 소비자를 보호할 계획이다.

특히 단속을 통해 경미한 사항은 현장에서 지도·시정 조치하고, 중대한 사항으로 적발될 경우에는 행정처분 및 무관용 원칙을 통해 형사 처벌할 계획이다.

윤병준 안전정책과장은 “이번 단속으로 김장철 원산지표시 위반행위 및 부적합 식품원료 사용 등 부정유통 행위를 근절할 것”이라며 “시민들께서도 원산지를 표시되지 않았거나 유통기한 경과제품 사용 등이 의심되면 전화 120으로 신고해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