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 지천리 주민들 두레농악 마을잔치 개최
상태바
청양 지천리 주민들 두레농악 마을잔치 개최
  • 신만재 기자
  • 승인 2019.11.27 17:03
  • 조회수 18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양=세종충청뉴스) 신만재 기자 = 청양군 장평면 지천리 주민들이 26일 마을회관 앞에서 ‘두레농악 마을잔치’를 열었다.

이날 민 50여명은 전통 두레농악을 보존하고 계승하기 위해 자발적으로 두레농악단을 만들었으며, 농사로 피곤하고 바쁜 중에도 매주 1회 저녁시간 연습을 계속해 왔다.

또 천리 두레농악단은 지난 9월 청양군이 공모한 마을별 동네자치 소액사업에 최종 선정되면서 계승사업에 탄력을 받았다.

또한 주민들은 청양두레농악보존회 방명식 회장을 초청해 ‘집터 다지기’ 소리를 함께 부르며 전통문화의 소중함과 가치를 되새겼다.

강오식 이장은 “모든 주민이 전통문화를 보존하고 계승한다는 자부심을 갖고 있다”며 “앞으로도 두레농악을 통해 더 단단하고 행복한 공동체를 이어 가도록 전 주민이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