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소방서, 중증응급환자 위한 특별구급대 운영
상태바
공주소방서, 중증응급환자 위한 특별구급대 운영
  • 신만재 기자
  • 승인 2019.12.03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주=세종충청뉴스) 신만재 기자 = 공주소방서는 1일부터 구급대원 업무범위 확대 사업과 연계해 구조구급센터에 심정지 및 중증응급환자 전담 특별구급대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특별구급대는 1급 응급구조사, 간호사 등 응급처치 대원 2명과 운전원 1명으로 구성된 구급대이다.

또 특별구급대 대원자격은 병원임상실습 혹은 상급병원 2년 이상의 경력을 갖춘 전문자격 보유와 소방청에서 주최하는 특별구급대 전문교육을 이수해야 한다.

특히 지도의사와 연계한 의료지도를 통해 기존 업무범위보다 확대된 응급처치가 가능하며 다중출동 시스템을 도입해 광범위한 관내 중증환자 대응이 용이한 면이 장점이다.

소방서 관계자는 “특별구급대 체계 운영으로 관내 중증환자에 대한 신속한 대응이 가능함으로써 더 많은 생명을 소생시키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