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스포츠토토 여자축구팀 연고지 협약 체결
상태바
세종시-스포츠토토 여자축구팀 연고지 협약 체결
  • 이철호 기자
  • 승인 2019.12.20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세종충청뉴스) 이철호 기자 = 세종시가 연고로 하는 프로구단이 처음으로 탄생했다.

20일 시는 시청 세종실에서 국민체육진흥공단이 발행하는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와 ‘스포츠토토 여자축구단 연고지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은 이춘희 시장과 서금택 세종시의회 의장, ㈜케이토토 김철수 대표, 한국여자축구연맹 오규상 회장, 세종시축구협회 김순공 회장 등 6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대하게 개최됐다.

여자축구단은 지난 2011년 창단한 스포츠토토 여자축구단은 김상은, 최유리, 어희진 등 국가대표 선수를 비롯한 총 25명의 선수와 코칭스태프 5명 등 30명이 소속된 저력의 팀이다.

여자축구리그에서는 지난 2016년 3위와 2017년 6위, 2018년 4위를 차지하는 등 중위권에 포진했으나, 전국여자축구대회에서는 2017년과 2018년 2년 연속 우승을 차지한 강팀이다.

이번 협약은 2020년 1월부터 2년간 여자축구리그, 전국체전, 각종 여자축구 대회에 세종시 로고를 부착하고 참가, 시민들에게 수준 높은 경기관람의 기회를 제공한다.

또 전용구장은 우선 중앙체육공원 내 축구장과 부대시설을 활용하되 2020년 12월 이후 천연잔디 1면, 인조잔디 1면, 관중석 1,500석 규모로 들어서는 조치원시민운동장을 사용하게 된다.

특히 소속 선수·코칭스태프의 재능기부를 통해 8·10세 이하 유소녀 여자축구팀을 운영하고 참샘초·고려대 여자축구부 등과 연계해 지역 여자축구 인재육성 및 기술보급, 체육저변 확대에도 협력하게 된다.

이춘희 시장은 “여자프로축구단 유치로 세종시 홍보와 지역경제 활성화 효과는 물론, 세종시가 스포츠 도시로서의 입지를 다지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스포츠토토 여자축구단이 세종시민의 애정을 받는 구단으로 뿌리내릴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이번 프로 여자축구단의 유치로 선수단 이전 및 각종 대회 개최를 통한 세종시 관광자원 홍보 효과 및 원정팀 선수, 가족, 관람객 유치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