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교통부, 17개 시·도와 도시재생 뉴딜 간담회 개최
상태바
국토교통부, 17개 시·도와 도시재생 뉴딜 간담회 개최
  • 이종철 기자
  • 승인 2020.01.15 10:50
  • 조회수 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세종충청뉴스) 이종철 기자 = 국토교통부는 `19년 시·도별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실적과 `20년 추진계획을 공유·점검하기 위해 17개 시·도 국장이 참여하는 `20년 1차 시·도 간담회를 개최한다.

또 지난해 12월 선정한 신규제도 시범사업 18곳을 포함해 총 284곳의 뉴딜사업을 선정하고 이 가운데 `19년말까지 95개 사업을 착공했다.

또한 각 사업지를 구성하는 단위사업 기준으로는 `19년까지 총 216개가 착공, 그 중 46개는 준공됐다.

특히 `19년 시·도별 사업추진 실적을 점검한 결과, 충남, 전남, 경남, 제주 등은 우수한 실적을 보였고, 부산, 대구, 인천 등은 다소 실적이 부진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토교통부는 이를 고려하여 `20년 신규사업 선정 시 시·도별 예산 배분에 반영할 계획이다.

또한 실적이 부진한 시·군·구*에 대해서는 사업추진 만회대책을 수립토록 하고, 미흡한 경우 `20년 신규사업 선정에서 배제할 계획이다.

더욱이 `20년 신규사업은 중앙정부 선정사업의 경우 수시 접수해 3월과 6월, 12월 선정하고, 시·도 선정사업의 경우 공모를 통해 9월말 선정할 계획이다.

백원국 도시재생사업기획단장은 “올해 뉴딜사업 4년차 접어든 만큼, 지자체와 소통을 강화하고 사업관리를 면밀히 하여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성과를 속도감 있게 창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기타 자세한 일정과 기준 등은 오는 21일 설명회를 통해 안내하고 전국 284곳의 뉴딜사업지 내 3천 개가 넘는 단위사업에 대해 도시재생 종합정보체계(www.city.go.kr) 내 사업관리 시스템을 활용해 사업을 체계적이고 효율적으로 관리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