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설 명절 성수용품 제조·판매업소 특별 단속
상태바
아산시, 설 명절 성수용품 제조·판매업소 특별 단속
  • 유인상 기자
  • 승인 2020.01.15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7일부터, 원산지표시 및 식품위생법 위반 점검

(아산=세종충청뉴스) 유인상 기자 = 아산시는 설 명절을 맞아 오는 17일부터 명절 성수용품 제조와 판매업소를 대상으로 특별 단속을 실시한다.

15일 시는 안전총괄과 민생사법팀, 충남도청 민생사법경찰팀, 타 시·군과 합동단속반을 편성해 명절 성수용품 등의 원산지 거짓표시, 혼동표시, 미표시 단속과 유통기한 경과식품 판매, 위생불량상태 등 식품위생법 전반에 대한 지도·단속을 전개한다.

이번 단속대상은 대형마트, 상설시장, 전통시장, 영세 제조업소 등 광범위하게 이뤄지며, 시는 위반업소에 대해 과태료 부과, 영업정지 등 행정처분과 함께 검찰 송치로 강력하게 대응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특별단속을 통해 시민 모두가 믿고 안심하게 먹을 수 있는 안전한 먹거리 문화를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