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둔산경찰서, 마스크 등 위생용품 취약계층 연계 지원
상태바
대전 둔산경찰서, 마스크 등 위생용품 취약계층 연계 지원
  • 김민조 기자
  • 승인 2020.03.26 18: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봉사단체 ‘나눔공작단’에서 마스크 100장 기부
(사진제공=대전경찰청)
(사진제공=대전경찰청)

(대전=세종충청뉴스) 김민조 기자 = 대전둔산경찰서(서장 이동기)는 코로나19 위기 속에서 마스크 구매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을 상대로 마스크 등 위생용품을 지원했다.

이번 지원은 서구 만년동 봉사단체인 ‘나눔공작단’이 자체 제작한 천 마스크를 교환운동을 통해 일반 시민들로부터 KF-94 마스크 100장으로 바꾼 후 취약계층에 전달해 달라는 뜻과 함께 둔산경찰서 여성청소년과에 기부하면서 시작됐다.

둔산경찰서는 취약계층에 있는 5가정에 전달받은 마스크와 함께 자체 구입한 손 소독제를 함께 연계지원하고 나눔공작단의 따뜻한 마음도 전했다.

경찰관계자는 어려운 시기에 마스크를 기부해주신 나눔공작단에 고마움을 전하면서 “많은 시민들의 정성과 의지가 모아져 코로나19를 하루빨리 극복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