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생태원, 동아리활동으로 배우는 생태탐구 도서 발간
상태바
국립생태원, 동아리활동으로 배우는 생태탐구 도서 발간
  • 박종만 기자
  • 승인 2020.03.30 08:35
  • 조회수 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중고 생태동아리 탐구대회 활동과정을 기록한 자율학습도서

(세종=세종충청뉴스) 바종만 기자 = 환경부 산하 국립생태원은 전국 초중고 학생들의 생태동아리 탐구대회 활동과정을 담은 자율학습도서 ’도전! 국립생태원 생태동아리 탐구대회: 가시박 잎의 구멍은 누가 만든 걸까?‘를 30일 발간한다.

이번 도서는 ‘외래생물과 유전자변형생물체가 우리 생활과 생태계 안전에 미치는 영향’이란 주제로 생태와 환경에 관심 있는 초중고 생태동아리 23개팀을 대상으로 지난해 7월부터 11월까지 열린 ‘제6회 국립생태원 생태동아리 탐구대회’의 결과물을 담았다.

또 국립생태원은 2014년부터 매년 ‘국립생태원 생태동아리 탐구대회’를 개최하여 국민 눈높이에 맞춘 생태연구 가치의 이해 및 정보 확산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특히 도서는 생태탐구 과정과 방법을 알려주는 ‘탐구 주제 알아보기’, 23개 동아리의 탐구활동을 담은 ‘탐구 활동 보기’, 주어진 탐구주제에 대해 독자도 함께 고민하고 풀어보는 ‘함께 탐구해 보기’ 등 3개의 장으로 구성됐다.

또한 ‘탐구 주제 알아보기’는 주변에서 쉽게 볼 수 있는 외래생물과 유전자변형생물체에 대한 현황과 기초지식을 소개하고 ‘탐구 활동 보기’는 23개 동아리의 다양한 탐구활동 과정을 생생한 사진과 그림으로 제공하고 실험결과표, 제작물 이미지 등을 독창적인 결과물로 소개한다.

박용목 국립생태원장은 “그간의 탐구활동 성과를 국민과 공유하고, 과학의 대중화를 견인하고자 도서 제작을 기획했다”라며, “이 책을 읽고 보다 많은 학생들이 생태탐구활동에 관심을 키우고, 미래 생태학자를 꿈꾸는 계기가 되기를 희망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국립생태원은 올해 5월부터 ‘제7회 생태동아리 탐구대회’를 개최해 그 결과물을 내년에도 도서로 발간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