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권익위, 부산 지하차도 차량 침수사고 현장조사 착수
상태바
국민권익위, 부산 지하차도 차량 침수사고 현장조사 착수
  • 이종철 기자
  • 승인 2020.07.31 11:46
  • 조회수 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1일 긴급대응반 현장 투입해 유족 고충 청취 및 재발방지 제도개선 추진

(세종=세종충청뉴스) 이종철 기자 = 지난 23일 발생한 부산광역시 동구 초량 제1지하차도 차량 침수 사망사고와 관련해 국민권익위원회가 사고 원인에 대한 현장조사를 추진하고 유족들의 고충해소에 적극 나선다.

31일 국민권익위는 부산광역시 동구 지하차도 차량 침수사고를 조사하기 위해 31일 도로교통 및 경찰민원 분야 전문조사관으로 구성된 긴급대응반을 현장에 투입했다.

또 긴급대응반은 유족들과 면담해 고충을 청취하고 관계기관에 이에 대한 해결을 요구할 계획이다.

또한 이번 지하차도 침수사고를 초래한 원인에 대해 면밀하게 분석해 재발방지를 위한 제도개선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특히 최근 지구온난화 등에 따른 집중호우 가능성이 커지고 있으나 각종 도로시설물이 이를 감당할 수 없는 오래된 기준으로 설계돼 있어 재난을 더 키운다는 지적이 있어 왔다.

전현희 위원장은 “앞으로도 국민안전 등과 관련된 현안이 발생하면 긴급대응반을 즉각 투입해 국민의 고충 해소와 사고 재발방지를 위한 제도개선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