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인호 동구청장, ‘대한민국 자치발전 대상’ 수상
상태바
황인호 동구청장, ‘대한민국 자치발전 대상’ 수상
  • 김민조 기자
  • 승인 2020.10.14 09:00
  • 조회수 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최초 비만예방 실천 조례 제정, 신속한 코로나 19 대응 등 공적 인정받아
(사진제공=동구) 황인호 동구청장(가운데)이 수상 후 기념촬영 중이다.
(사진제공=동구) 황인호 동구청장(가운데)이 수상 후 기념촬영 중이다.

(대전=세종충청뉴스) 김민조 기자 = 황인호 대전 동구청장이 13일 서울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열린 ‘2020 대한민국 자치발전 대상’ 시상식에서 기초단체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대한민국 자치발전 대상은 한국자치발전연구원에서 지역혁신과 지역자치 발전에 모범이 될 만한 성과를 보여준 국회의원, 지방자치단체장, 지방의회의원 등을 선정해 수여하고 있으며, 특별히 올해는 지방자치 실시 25주년을 맞이해 각 지역의 특성에 맞는 독창적인 혁신 사례를 중점으로 심사해 수상자를 선정했다. 

황인호 청장은 ▲전국 최초 「비만예방 실천 조례」 제정 등 특색 있는 다수의 조례 입안 ▲‘수제 면 마스크 착한나눔’ 등 코로나 19 대응 ▲지역 자원을 활용한 ‘대청호 오백리길’ 걷기 환경 개선 ▲동구 대표 복지브랜드 ‘천사의 손길’ 활성화 및 주민생활 혁신사례 ‘나눔냉장고’ ▲민관학 협력으로 탄생하는 지역맞춤형 일자리 제공 ▲민간 거버넌스 주도 도시재생 ▲ 마을공동체 발굴 및 지원 등 다양한 분야에서 그동안의 성과를 인정받았다.

황인호 청장은 “동구는 지금 혁신도시 지정, 대전역세권 복합2구역 개발사업 및 공공주택사업 등으로 천지개벽과도 같은 재도약의 전기를 맞이하고 있다”면서, “이는 모두 주민 여러분의 성숙한 자치역량 덕분이며, 앞으로도 지방자치의 발전이 곧 주민의 행복이라는 신념으로 더욱더 노력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이날 시상식에는 국정 부문 및 공무원 부문을 포함해 31명의 수상자가 참석했으며, 수상자와 일반 참석자를 분리하는 등 방역 수칙을 준수하며 진행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