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교육청, 원어민교사 한국문화체험 연수 실시
상태바
세종시교육청, 원어민교사 한국문화체험 연수 실시
  • 이종철 기자
  • 승인 2019.11.09 2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협력교사와의 소통과 공감대 형성으로 수업개선 모색

(세종=세종충청뉴스) 이종철 기자 = 세종시교육청이 9일 속리산 법주사에서 원어민 교사들에게 한국인 교사와의 협력수업 역량을 높이기 위해 원어민교사 한국문화체험 연수를 실시했다.

이번 연수는 원어민교사와 협력수업을 담당하는 한국인 교사가 함께 참여하는 체험 활동을 통해 소통과 공감대 형성의 시간을 가지며 자연스럽게 수업개선을 모색하고 의견을 나눌 수 있도록 마련됐다.

또 영어와 중국어 원어민교사를 비롯해 초·중등 영어교사 등 60여 명이 참석했다.

또한 연수 참가자들은 국보로 지정된 법주사 팔상전, 쌍사자석등 등 우리 전통 문화재에 대해 해설을 듣고 감상하는 뜻깊은 시간으로 진행됐다.

특히 사찰 예절교육 다도 체험, 108배 등 템플스테이 체험을 통해 한국 불교문화에 대한 이해를 돕고 한국적인 정서를 느껴보는 활동도 진행됐다.

더욱이 가을풍광 속에 조선시대 세조가 걸었다는 ‘세조길 트래킹’을 통해 사색과 힐링의 시간을 가지며 평온한 마음으로 일정을 마무리했다.

최교진 교육감은 “이번 연수가 원어민교사들이 한국문화에 대한 친근감과 이해를 바탕으로 우리 학생들을 더 깊이 생각하고 가까워지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원어민 교사들이 한국에 대한 긍정적 이미지를 제고하는데 중요한 역할과 우리교육청도 앞으로 다양한 형태의 연수 프로그램을 개설해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교육청은 영어교사와의 협력수업 개선을 위한 역량강화 워크숍, 신규 원어민교사 대상 우수 모델수업 공개와 수업 나눔 등을 실시하여 원어민교사의 수업능력과 전문성 함양을 돕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