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의회, 20전투비행단 소음대책위원회와 간담회 개최
상태바
서산시의회, 20전투비행단 소음대책위원회와 간담회 개최
  • 신만재 기자
  • smj1210@hanmail.net
  • 승인 2019.08.20 10:02
  • 조회수 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서산시의회)19일 군용비행장 소음피해대책 특별위원회 의회 간담회 개최했다.

(서산=세종충청뉴스) 신만재 기자 = 서산시의회 가충순 위원장 및 시의회 의원 7명, 구본웅 위원장을 포함한 5등 총 26명이 참여한 가운데 군용비행장 소음피해대책 특별위원회는 19일 의회 간담회장에서 20전투비행단 소음대책위와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는 지난달 국회 국방위원회 법안심사소위원회를 통과한 '군사기지 및 군사시설 주변지역 소음피해 보상 및 지원에 관한 법률안에 대한 대응방안과 피해지역 지원 대책 등의 현안에 대한 의견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참석자들은 국회에 장기 계류 중인 군소음법이 하루빨리 제정돼야 한다는 데 인식을 같이하며 법 제정을 위해 군용 비행장이 있는 다른 지자체와 함께 힘을 모으기로 했다.

소음대책위측은 소음지역 경로당 및 마을회관 방음창 설치 예산 편성, 민·관·군 협의체 충남도 참여방안 마련, 군부대 및 시유지 태양광 발전시설 설치, 소음지역 주민 건강검진 실시(난청대책) 등의 지원대책을 건의했다.

가충순 소음특위 위원장은“정신적․육체적 고통은 물론 재산권 행사 제한 등 온갖 피해를 감수하고 있는 주민들의 눈물을 이제 닦아줄 때가 됐다”며 “피해 주민들의 의견 수렴과 지원 방안 마련에 의회에서도 더욱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