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시내버스 타고 교통비 타자’ 설 명절 감사 이벤트
상태바
대전시, ‘시내버스 타고 교통비 타자’ 설 명절 감사 이벤트
  • 김민조 기자
  • 승인 2020.01.16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부터 27일까지 이용승객 300명 무작위 추첨 교통비 3만원 지원
(자료제공=대전시)
(자료제공=대전시)

(대전=세종충청뉴스) 김민조 기자 = 대전시는 20일부터 27일까지 7일간 시내버스를 이용하는 시민을 대상으로 300명을 추첨 교통카드 3만원 권을 지급키로 했다고 16일 밝혔다.

참여를 희망하는 시민은 한꿈이카드 홈페이지(https://www.hankkumicard.co.kr)에 기본 인적사항을 등록한 뒤 시내버스를 이용하면 된다.

1회 참여로 향후 대전시에서 주관하는 교통카드 지급관련 이벤트에 자동으로 참여하게 된다.

당첨자는 무작위 추첨으로 선정해 교통카드 3만원 권을 자택으로 우편 발송하며, 본인이 희망할 경우에는 ㈜티머니 대전지사(탄방동)에서 수령할 수도 있다.

대전시는 지난해 승객창출 정책의 일환으로 ‘공공교통의 날 주간’,‘타타타 이벤트’등을 통해 600명의 시민에게 교통카드를 지급했으며, 광역교통알뜰카드 시범사업을 통해 1,400여명에게 2662만 6000원의 마일리지도 지급했다.

그로인해 2014년 이후 매년 감소하던 승객과 운송수입금이 지난해에는 각각 연간 151만 명과 16억 원이 증가했다.

대전시 강규창 교통건설국장은 “시내버스 이용승객 교통카드 지급 이벤트, 각종 행사ㆍ축제장 수요 맞춤형 노선운행, 편의시설 확대 설치 등 승객창출 시책을 차질 없이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