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소방본부 ‘국가직화 원년, 안전 도시 조성’
상태바
대전소방본부 ‘국가직화 원년, 안전 도시 조성’
  • 김민조 기자
  • 승인 2020.01.16 15:23
  • 조회수 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대전시)
(사진제공=대전시)

(대전=세종충청뉴스) 김민조 기자 = 대전시 소방본부는 2020년도 역점시책으로 재난으로부터 안전한 도시환경 조성과 현장대응능력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16일 밝혔다.

대전소방은 국가직 전환을 앞두고 재난대응 역할 강화와 민선7기 약속사업의 충실한 이행, 이상기후 변화, 초고층 건축물과 급속한 고령화로 인한 재난취약계층 증가 등 정책여건과 환경변화를 고려해 능동적으로 대응할 예정이다.

주요내용으로 ▲ 선제적 현장대응과 통합지휘권 확보를 위한 본부 차원의 신속기동팀 운영 ▲주택용 소방시설 지속 보급 및 상시 훈련시설 확충 ▲ 기성119안전센터 신설 및 안전체험관 건립 ▲소방차량 우선신호시스템 운영 ▲ 화재진압·인명구조 강화를 위한 화재안전정보조사 ▲ 소방드론 현장 배치 ▲ 화생방 분석차 활용 특수사고 대응 ▲ 응급 이송 환자 생존율 제고를 위한 특별구급대 운영 등이 핵심이다.

아울러 소방공무원 국가직 전환 시점인 오는 4월 1일에 맞춰 안전도시 대전 실현에 국가 소방이 제 기능을 발휘할 수 있도록 자치법규 등 제도도 견고히 정비할 예정이다.

대전시 김태한 소방본부장은 “올해는 소방공무원 국가직시대 원년으로 국민이 실감할 수 있는 안전과 서비스 고급화를 위해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