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 멧돼지 폐사체 8개체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 검출
상태바
환경부, 멧돼지 폐사체 8개체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 검출
  • 박종만 기자
  • 승인 2020.03.03 08:52
  • 조회수 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세종충청뉴스) 박종만 기자 = 환경부 소속 국립환경과학원은 지난달 29일과 3월 1일 강원도 화천군 화천읍, 경기도 연천군 왕징면 및 백학면 광역울타리 안에서 발견된 멧돼지 폐사체 8개체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가 검출됐다.

2일 국립환경과학원은 폐사체 8개체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를 확진하고 결과를 관계기관에 통보했다.

이로써 화천군 115건, 연천군 93건, 파주시 68건, 철원군 22건, 총 298건의 멧돼지 아프리카돼지열병이 확진됐다.

폐사체는 야생멧돼지 아프리카돼지열병 표준행동지침에 따라 시료 채취 후 현장 소독과 함께 매몰했다.

국립환경과학원은 이번 양성 폐사체가 발견된 지점 중 화천읍 동촌리는 지난 2월 25일 확진된 풍산리 지점과 직선거리로 6km 떨어진 곳으로 북한강과 광역울타리로 양구군 지역과 차단된 지역이다라며 이 지역에서는 감염폐사체가 더 나올 수 있어 수색을 강화해 폐사체를 신속하게 제거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