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건축물 안내표지 가이드라인’ 개발 보급
상태바
대전시, ‘건축물 안내표지 가이드라인’ 개발 보급
  • 김민조 기자
  • 승인 2020.03.25 1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분별한 건축물 안내표지 개선, 시민 이용 편의와 안전 증진 기대
(자료제공=대전시) 가이드라인 이미지
(자료제공=대전시) 가이드라인 이미지

(대전=세종충청뉴스) 김민조 기자 = 대전시가 건축물 공용공간에 이용자의 편의와 안전을 위한 ‘안내표지 가이드라인’을 개발했다. 

25일 대전시에 따르면 ‘안내표지 가이드라인’은 무질서하게 표기됐던 건축물 안내표지를 개선해 시민들에게 필요한 정보를 일관되게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안내표지 가이드라인은 건축물 공용공간인 주차장과 내부공간의 안내표지를 공간별로 제시하고 있다.

특히 건축물에 공통으로 표시되는 장애인 및 임산부전용 주차구역, 차량 운전자가 출구로 인지하지 못하고 진입할 위험이 있는 출구 진입금지 표시, 소화기와 비상벨 위치표시 등에 대한 안내표지 가이드라인을 제공한다.

건축물 공용공간 안내표지 가이드라인은 도시경관과 홈페이지(https://www.daejeon.go.kr/urb/ContentsHtmlView.do?menuSeq=1306) 자료실에서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대전시 류택열 도시재생주택본부장은 “공공 및 민간 건축물이 신축되거나 리모델링을 하는 경우 안내표지 가이드라인이 적용돼 이용자의 편의와 안전이 증진될 수 있도록 적극 홍보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