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가축분뇨 퇴비 부숙도 검사 서비스 실시
상태바
천안시, 가축분뇨 퇴비 부숙도 검사 서비스 실시
  • 유인상 기자
  • 승인 2020.02.14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시
천안시

(천안=세종충청뉴스) 유인상 기자 = 천안시는 가축분뇨 퇴비 부숙도 검사 의무화 시행에 앞서 축산농업인 가축분뇨 제도 조기정착을 위해 오는 17일부터 가축분뇨 부숙도 검사를 무료로 실시한다고 밝혔다.

가축분뇨의 관리 및 이용에 관한 법률에 따라 3월 25일부터 자가처리농업인을 대상으로 가축분뇨배출시설 허가규모는 6개월에 1회, 신고규모 연 1회 가축분뇨 부숙도 검사를 의무적으로 해야 하며, 검사결과를 3년간 보관해야한다.

검사 신청방법은 검사위탁서와, 가축분뇨배출시설(허가/신고)증, 500g시료를 지참해 농업기술센터 통합형과학영농시설 내 가축분뇨분석실로 매주 월, 수, 금 방문하면 된다. 신청하고 결과가 나오기까지 15일이 소요되므로 미리 검사를 신청해야 한다.

시료채취방법은 잘 부숙된 퇴비더미의 5곳에서 퇴비를 채취한 뒤 이물질 제거 후 골고루 섞어 500g을 시료봉투에 포장해 채취날짜, 시료명, 시료내역 등을 기재하고, 밀봉한 후 내용물의 변화가 없도록 가급적 24시간 이내에 의뢰해야 한다.

강성수 소장은 “가축분뇨 부숙도 검사 시행에 따라 축산농업인들의 퇴비 부숙도에 대한 심리적 부담감을 해소하도록 부숙도 검사를 사전실시한다”며 “적기검사를 통한 적정배출 및 악취 절감으로 지속가능한 천안농업기반을 구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